MIN62

  • Facebook Social Icon
  • 핀터레스트

김건모 약혼녀 장지연 “강용석 부인에 에르메스 가방 준 적 없다” 【www.beting9.com】우리카지노

// flash 오류를 우회하기 위한 함수 추가 function _flash_removeCallback() {}

유튜브 '이진호 기자싱카', 장지연 앨범 표지

가수 김건모씨와 부인 장지연씨의 ‘사랑의 오작교’ 역할을 한 게 강용석 변호사의 아내 윤모씨인 것으로 확인됐다.

유튜브 채널 ‘이진호 기자싱카’는 지난 2일 장씨와의 전화 녹취 파일, 문자메시지 등을 공개했다. 장씨는 자신과 김씨를 이어준 사람 중에 윤씨도 포함된 것이 맞다고 인정하며 “선의로 소개해준 것에 여전히 감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이 채널은 김씨와 장씨를 이어준 게 총 3명이라고 전했다. 가수 이현우씨의 아내 이모씨, 장씨의 지인 L씨, 강 변호사의 부인 윤씨가 그 주인공이라는 것이다. 이들은 세 차례에 걸쳐 김씨와 장씨의 만남을 적극적으로 주선했다고 한다. 양가 가족이 세 사람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을 정도였다.

채널과 접촉한 한 제보자는 결혼이 확정되면서 사례에 관한 얘기도 나왔다고 했다. 제보자에 따르면 소개에 관여한 핵심 인물들이 모여 이를 논의했고,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의 3000만원대 가방이 화두에 올랐다. 가방 얘기를 먼저 꺼낸 것은 윤씨였다.


제보자는 이와 관련 “지연이가 마음고생을 심하게 하고 있다”며 “좋은 일을 앞두고 힘들어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채널 측은 장씨에게 전화를 걸어 사실확인에 나섰지만, 장씨는 “죄송하지만 드릴 말씀이 없다”며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그러나 이후 문자를 통해 “그 세 분이 소개해준 것은 사실”이라고 밝혔다.

유튜브 '이진호 기자싱카'

이어 “에르메스 가방 얘기를 들은 것도 사실이지만 선물로 사거나 전해드린 적은 없다. 선의로 소개해준 분들이고 여전히 감사하고 있다. 지인분들이 이런 오해로 피해 입지 않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강 변호사는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김씨의 성추문 관련 폭로를 이어가고 있다. 처음 폭로가 나왔을 당시 장씨와 윤씨의 평소 인연, 소개 과정 등을 모두 알고 있었던 김씨·장씨 가족은 큰 충격을 받았다고 한다. 김씨와 장씨의 결혼 단독 보도를 가로세로연구소에서 하길 바랐던 윤씨가 다른 매체 기사를 먼저 접한 뒤 기분 나빠했다는 주장도 나왔다.

김씨와 장씨는 지난해 10월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됐다. 두 사람은 5월 결혼식을 앞두고 있다. 피아니스트 겸 작·편곡가인 장씨는 정화예술대 겸임교수로도 재직 중이다.

저기 세상의 마지막 중심에 앉아 오만하게 반말지거리로 자신을 부르는 바카라사이트 저 치의 힘을 빌리면 어쩌면 회귀할 수 있을 것도 같다. 우리카지노 자신의 소멸이야 정해진 절차라 할지라도 위에서 이들의 삶이 새롭게 쓰이는 바카라사이트 것을 구경할 수만 있다면 뭐 그것도 나쁘지 않을 듯싶다. 우리카지노 ,

https://www.ssowu.net -샌즈카지노

https://www.beting9.com -우리카지노

https://www.beting99.com -우리카지노

https://agc365.kr -샌즈카지노

https://www.heehoon.co.kr -우리카지노

#우리카지노 #카지노사이트 #바카라사이트 #강원랜드 #온라인카지노 #온라인바카라 #우리카지노계열 #우리카지노주소 #카지노사이트주소


조회 0회